글보기
제목명상과 친숙해지기...2013-10-10 13:53:23
카테고리데일리수련
작성자 Level 10
      호도에서 돌아오는 길에 배안에서 본 낙조...... 새빨간 엄청나게큰 태양을 바다가 거두어가는 그림... 내 뇌리에 사진을 찍고 한 번씩 꺼내본다. 아무 생각도 들지 않을 만큼 감동적인 아름다움이 이성을 삼켜버렸다.   다랭이 마을의 바다.. 갯바위 위에서의 명상.... 그 느낌을 아니 그 순간을 그대로 담아와 가끔씩 꺼내 쓸 수 있다. 파도소리, 바람소리, 노래소리가 나를 없애고 그 안에 녹아들게 했다. 바람은 나를 통과하고 나는 바람이 되고.... 아~ 고요하고 평화롭구나.   명상투어 이후로 다른 분들의 지도없이 혼자서 길지 않은 시간이지만 명상을 할 수 있게 되었다. 그리고 매일보는 나무와 숲의 풍경이지만, 새롭게 아름답게 보였다. 그리고 숲에 들어가서 명상을 하고 싶은 욕구가 마구마구 생긴다.   사무실의 나무들도 사랑스러워 보이고 투어 중에 자연의 아름다움과 고마움을 예찬하신 모 힐러님의 말씀을 이제서야 이해하게 되었다.   자연에 감사하자.   사랑합니다. 여러분!!    

작성자 : 자유인_선

댓글

(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