글보기
제목[TLU54기]나를 바라볼 수 있는 눈이 새로워졌습니다2015-04-17 10:01:08
카테고리로움여행 in 제주/남해/가평/양평
작성자 Level 10
    새로운 것을 접한다는 두려움 같은 것을 안고 리탐빌에 왔습니다. 하나하나 새로움을 맞이할 때의 매 순간이 할 수 있을까?라는 생각부터 들었는데 결국은 모두 징검다리 건너듯 조심스레 마음을 부축이며 건넜습니다. 지금은 지나온 나를 바라볼 수 있는 눈이 새로워졌습니다. 그리고 깡그리 잊어버리고 현재의 나로서만 살아가려고 노력하는 것입니다. 새 봄 꽃망울 터질듯한 모습이 현재의 내가 참으로 아름답게 느껴집니다. 모든 것에 감사하며 바람소리 마저 새롭게 느껴지는 이 순간이 영원하길 기원해 봅니다. 사랑합니다. 감사합니다. 과거도 없다. 미래도 없다. 오로지 현재뿐. 맘껏 즐기고 많이 웃어라. 많이 사랑하고 모든 것을 가슴으로 꼬옥 껴안아라. 나는 곧 꽃피워질 움트는 새싹이며 꽃 봉우리. 희망가득 행복만땅!  

작성자 : 빈 공책

댓글

(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)